조찬회 참석자들에게 무대인사하는 성인 장애인공동체 회원들.

성인장애인공동체 모금 조찬 350여명 참석

성인 장애인공동체(회장: 유홍선)가 운영기금 모금행사로 마련한 연례 조찬모금회 ‘2018 동행’이 4월14일 오전 8시30분부터 토론토 한인회관에서 궂은 날씨에도 후원을 위해 참석한 동포들과 회원가족 및 봉사자 등 입추의 여지없이 350여명이 모인 가운데 성황리에 열렸다.


‘작은 나눔, 큰 기적’이라는 부제로 열린 이날 모임은 봉사자들이 정성껏 준비한 조찬을 함께 하며 공동체 활동보고와 계획 등을 듣고 회원들의 발표와 초청 출연진의 다양한 공연을 줄기는 순서로 진행됐다. 차상원 회원의 자녀 차승준·우준 군의 바이올린과 첼로 이중주 및 오경희 바이올리니스트의 연주로 막을 올린 무대는 공동체 유정자 이사와 하은미 회원의 시 낭송으로 마음을 따뜻하게 했다. 김미영 무용연구소 단원들은 화려한 한국무용 부채춤과 오고무를 선보였고, 소프라노 이재수 씨(예멜합창단장)가 고운 목소리로 ‘축복’등을 들려준데 이어 이정례 씨는 CCM ‘소원’을 불렀다. 또 젊은 연주밴드 ‘좋은 소리’는 ‘손에 손잡고’ 등을 연주해 분위기를 돋웠다.

이날 행사는 공동체 회원 모두가 무대에 올라 참석자들과 함께 ‘사랑으로’를 합창하며 훈훈한 분위기 속에 마무리 됐다. 이날 참석자들에게 입구에서 환영의 튤립 한송이씩을 선사한 유홍선 회장은 무대에 올라 많은 관심과 동참에 감사인사를 전하며 “회원들과 봉사자들의 하나 된 힘을 믿고 주변 장애인들을 공동체에 부담없이 보내달라”고 당부하고 “앞으로도 열심히 활동하여 멋있는 장애인 재활단체로 성장해 나갈 것”이라고 다짐하며 성원을 요청했다.
이날 행사장 입구에는 회원들이 미술 수업에서 그린 작품을 전시해 일부 참석자가 구입하기도 했고, 봉사팀이 담근 김치 105통과 족발, 실수세미 등도 모두 팔려나가 수익금이 공동체에 기부됐다. 이날 행사의 수익금은 올해 성인장애인 공동체 재활 활동 등에 사용된다.


*성금 후원(수표)= Pay to: KCPCAC (Memo란에 성인장애인공동체 후원), 주소: 150 Railside Rd, North York, ON, M3A 1A3 (성인장애인공동체 사무실).


< 문의: 416-567-6824, torontokcpcac@gmail.com >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