창립 34주년 기념예배를 드린 큰빛교회 성도들이 노희송 목사와 함께 일어서서 합심기도를 드리고 있다.

안수집사·권사 41명 임직도


큰빛교회(담임 노희송 목사: 6965 Professional Court, Mississauga, L4V 1Y3)가 7월8일 창립 34주년 감사예배를 드리고 안수집사 권사 등 임직자 41명의 임직식도 거행했다.
이날 오전 11시 미시사가 본당 임마누엘 채플에서 다운타운을 비롯한 각 캠퍼스와 영어권·러시아권을 포함한 온 성도 연합으로 드린 예배에서 노희송 목사는 ‘하나됨을 이루는 능력’(요 17: 20~23)이라는 제목으로 말씀을 전하며 온 교회와 성도가 하나되어 하나님 사명을 감당해 나가자고 강조했다.

노 목사는 “오늘 우리는 지난 34년 간 큰빛교회를 통해 역사하신 하나님의 은혜와 선하심을 찬양하며 사명을 되새기기 위해 연합하여 모였다”고 전제, “우리는 예수 그리스도 안에서 하나됨을 이루도록 부름을 받았다”고 말씀을 전했다. 노 목사는 “하나 됨은 말씀을 통해서, 예수님의 영광을 통해서, 또 사명을 통해서 이룬다”고 설명하고 “하나 됨을 이루는 능력이 세상을 이겨낸다.”면서 하나된 모습으로 앞으로 10년 20년을 도전해 가며 주님이 주신 사명을 이루자“고 역설했다.

한편 이날 노 목사 집례로 진행된 임직식에서는 안수집사 15명과 권사 15명, EM 안수집사 11명이 새 직분자로 세워졌다. 특히 해외 한인장로회(KPCA) 총회 헌법이 바뀐데 따라 권사 임직자들도 처음으로 안수를 받았고 임현수 원로목사는 권사들을 위해 기도했다. 이날 예배는 박재훈 원로목사 축도로 마쳤다.

< 문의: 905-677-7729 >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