죽은 원숭이 해부한 중국 수의사 바이러스 감염 사망

● 건강 Life 2021. 7. 18. 20:18 Posted by 시사 한겨레 ⓘ한마당 시사한매니져

치명률 70% 원숭이 B 바이러스 감염

중국에서 확인된 첫 사망 사례

 

[글로벌 타임스 캡처]

 

중국에서 숨진 원숭이를 해부한 한 수의사가 바이러스에 감염돼 숨졌다고 관영 매체가 18일 보도했다.

 

관영 글로벌타임스에 따르면 베이징의 한 연구기관에서 일하던 53세 수의사가 지난 3월 숨진 원숭이 두 마리를 해부한 뒤 메스꺼움과 구토 등의 증상을 보였다.

 

수의사는 병원에서 치료받았지만 지난 5월 27일 숨졌다.

 

조사 결과 수의사는 '원숭이 B 바이러스'에 감염된 것으로 드러났다.

 

이 바이러스는 원숭이로부터 물리거나 긁힐 경우 또는 감염된 원숭이의 세포나 분비물과의 접촉을 통해 전염되며 원숭이에는 별다른 해가 없으나 사람에게 감염될 경우 70% 정도가 치명적인 피해를 보는 것으로 알려져 있다.

 

신문은 숨진 수의사가 중국에서 확인된 첫 번째 원숭이 B 바이러스 인체 감염 사례라고 전했다.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