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주 예성 캐나다 지방회, 동부-서부로 분리키로

● 교회소식 2021. 11. 2. 12:52 Posted by 시사 한겨레 ⓘ한마당 시사한매니져

예수교 미주성결교회 제19회 정기총회 열려

 

미주 예성 총회 참석자들 <아멘넷>

 

예수교 미주성결교회 제19회 정기총회가 지난 10월18일~20일 미국 LA의 남가주벧엘교회에서 ‘하나님, 이제 회복하게 하소서’라는 주제로 열렸다. 총회에는 미국 외에 캐나다, 멕시코 소재 교회 대의원들과 한국 교단 총회장 이상문 목사 일행도 참석했다.

 

이번 총회에서는 캐나다 지방회를 동부와 서부로 분리하는 안건을 허락, 동부지방회와 서부지방회로 나뉘게 됐다. 총회는 또 각 지방회의 정기지방회 시기를 매년 7월 중에 소집하기로 했고, 미주 총회내 이중교적에 따른 교직자들의 대의원권은 허락하되 피선거권은 제한시키며, 총회 정족수를 2/3에서 과반수로 조정했다. 이밖에 내년 미주총회 20주를 맞아 20주년 특별 준비위원회를 구성해 다채로운 대내외 행사를 준비하기로 했다.

 

총회는 또한 코로나 팬데믹의 어려움 속에 열린 대면 총회임을 감안, 참석한 모든 대의원들에게 위로와 격려 차원의 500달러 격려금을 전하고, 개척지원금으로 각 지방회별 $1000과 선교사들에게는 선교비를 각각 전달하기도 했다.

 

제19회기 신임 임원은 총회장에 오병익 목사(미 서남지방회, 남가주벧엘교회), 부총회장 장동신 목사(미 동부지방회, 오늘의 목양교회), 서기 강양규 목사(미 서남지방회, 남가주새언약교회)등과 함께 캐나다 축복교회 김형민 목사가 부회계로 선임됐다.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