은퇴목사회 새 회장에 이재철 목사 선출

● 교회소식 2021. 11. 2. 13:01 Posted by 시사 한겨레 ⓘ한마당 시사한매니져

은목회 10월21일 정기총회... 부회장 박준하 목사, 총무 문창준 목사

 

 

한인 은퇴목사회가 지난 10월21일 순복음 영성교회(담임 김석재 목사)에서 정기총회를 열고 새 회장에 이재철 목사를 선출하는 등 2022년도 회기의 임원진을 새로 구성했다.

오랜만에 대면으로 가진 이날 총회에는 은퇴목사와 부부 등 50명 가까이 참석해 성황을 이룬 가운데 개회예배를 드리고 총회를 열었다.

 

예배는 이재철 목사 인도로 문창준 목사가 기도하고 김석재 목사가 ‘영혼 구원을 위한 믿음’(히 10: 38~39)이라는 제목으로 설교했다. 이어 참석자들은 △캐나다와 한국을 위해 △이민교회들을 위해 △회원 목사들의 건강과 사역을 위해 통성기도를 갖고 형통과 축복을 간구했다.

                           은퇴목사회 (왼쪽부터) 박준하 부회장, 김대억 감사, 이재철 회장, 문창준 총무.

 

총회는 이조웅 회장이 사회를 보는 가운데 회계감사 보고에 이어 새 회장단을 선출했다.이날 새로 구성된 회장단과 임원은 이재철 회장 외에 부회장 박준하 목사, 총무 문창준 목사, 감사 김대억 목사 등이다. 이재철 회장은 새 임원들을 위해 기도해 줄 것을 당부했다. 신임 이 회장은 토론토 새생명장로교회 은퇴목사로 신구약 성경을 492회나 독파한 것으로 유명하며, 지난 8월 창세기-요한계시록 성경강좌를 개설해 매주 화·금요일 성도들에게 강의하고 있다.

 

한편 이날 회의에서는 최원복 선교사 지원을 계속 해나가기로 했으며,회원 조의금은 $100로 하기로 하는 등 회무도 논의했다.

총회에 이어 참석자들은 순복음 영성교회가 마련한 오찬을 함께 하고 모처럼의 교제시간을 가진 뒤 마쳤다. < 문의: 416-434-6898 >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