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캐나다 의대로 가는 지름길!”

 8월12일 오후 1시 한인회관서 선착순 신청 200명 대상

 

 

토론토 한인회(KCCA, Korean Canadian Cultural Association of Metropolitan Toronto: 회장 김정희)가 KCMMI(Korean Canadian Medical Mentorship Initiative: 대표 정찬영·이재윤)와 공동으로 캐나다 의대 진학을 돕기 위해 ‘2022 한인학생들을 위한 의대진학 설명회’를 8월12일(금) 오후 1시부터 한인회관(1133 Leslie St.) 대강당에서 연다.

 

이번 설명회는 의대 진학을 희망하는 한인 학생들과 학부모 200명을 대상으로 진행할 예정이다.

설명회는 이민 가정의 자녀와 학부모들이 겪을 수 있는 캐나다 의대 진학 정보의 장벽을 낮추는 데 주안을 두고 마련한 것으로, 세미나와 소그룹 멘토링 등 두 개의 세션을 약 2시간동안 진행된다. 소그룹 멘토링의 멘토는 전원 한인 토론토 의대협회(KMSA) 소속 학생들로 구성되어 있다.

 

설명회는 한국어와 영어 두 언어로 진행되며, 의대 지원을 위한 어플리케이션 및 추천서 준비과정부터 학점, 과외활동, 세부조건 등 의대 진학과 관련된 생활 전반에 관해 조언한다.

 

참석을 위해서는 참가신청서와 함께 참가비를 내고 사전 등록해야 한다. 참가자는 선착순 마감한다.

신청양식은 구글폼(https://tinyurl.com/CANADAmedschool)으로 작성하면 되며, 한인회 홈페이지(www.kccatoronto.ca) 혹은 한인장학회(www.kcsf.ca) 안내글에서 양식을 확인할 수 있다. 참가비용은 학생증을 보유한 학생의 경우 1인당 $10, 학부모는 $20이다. 주최측은 이번 설명회 수익금을 KCMMI와 한인 장학재단이 함께 의대 지원 과정에서 재정적 지원이 필요한 학생들에게 장학금으로 전달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KCMMI는 한인 의대협회 (Korean Medical Student Association)의 임원으로 현재 토론토 의대 3학년에 재학 중인 정찬영·이재윤 학생에 의해 2021년에 출범해 그동안 4번의 의대 설명회를 열어 캐나다 거주 100명 이상의 한인 학생들과 가족들에게 정보를 제공해 왔다. 이들은 올해부터 다양한 이벤트를 통해 모은 기금을 한인 장학재단을 통해 ‘KCMMI Bursary’로 지급할 예정이라고 전했다. < 문의: 416-383-0777 >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