선교단체, 교회, 한인회 등 코로나 극복 불우이웃에 온정 나눠

코로나19 사태가 장기화되고 있는 가운데 어려운 이웃을 돕는 한인사회의 나눔과 배려가 다양하게 펼쳐지고 있다.

토론토의 대표적 빈민지역이며 코로나 바이러스 김염 피해가 가장 심한 곳으로 알려진 Jane & Finch지역 주민들에게 사랑의 마스크 10만장 보내기캠페인을 벌여 온 도시빈민 선교단체 SEA 미션(이사장 한석현 목사, 대표 강범진 목사) 교계와 성도 및 단체들의 후원으로 마스크 10만장 목표를 달성, 현장에 전달한다고 밝혔다.

SEA 미션은 730일 오전 11시 노스욕 세리단 몰에 있는 Black Creek Community Health Centre에서 지역 정치인과 주민 등이 참석한 가운데 마스크를 주민들에게 직접 나눠주게 될 지역단체에 전달한다.

SEA 미션은 온주 각 지역별 감염실태 조사결과 제인&핀치 지역에서 코로나19 확진자와 사망자가 다른 지역의 약 3배 정도나 많이 나온 것으로 확인될 만큼 주민 생활수준과 환경이 극히 열악하다면서 평소 사역해 오면서 이들에게 마스크만 있어도 감염예방과 전파차단 효과가 클 것이라는 걱정에서 우리 한인들이 힘을 모아 마스크를 도와주자는 캠페인을 벌이게 됐다고 마스크 10만장 모으기의 배경을 밝힌 바 있다.

마스크 10만장은 대략 55천달러 상당으로, SEA 미션은 한인교회들과 개인, 단체 등이 적극 도와 줘 감사하게 이달 중순 캠페인을 마치게 됐다고 전했다.

토론토 한인회(회장 이진수)는 코로나19 극복 프로젝트로 진행해 온안녕캠페인’(Good Morning Campaign)4차 사업으로 한인 영세사업자들에게 지원물품을 전달하고 있다.

한인회는 한인 영세사업자(Small Business) 가운데 현재 부분적으로 비즈니스를 다시 시작했으나 오랜 침체로 인해 여전히 어려움을 겪고 있는 사업자들에게 수제마스크(Handmade Masks)와 일회용 마스크(Disposable Masks), 안면보호대(Face Shields), 일회용 장갑(Latex Gloves), 손세정제(Sanitizers) 등이 포함된 물품 패키지를 전해주는 것이다. 지원이 필요한 업체는 한인회로 전화(416-383-0777), 혹은 이메일 (admin@kccatoronto.ca)로 신청을 받는다.

한인회는 그동안 안녕캠페인으로 제1안부전화 걸기에 이어 제2차는 각 단체를 통해 어려움을 겪는 동포들에게 물품 패키지 약 500여개를 전달했다. 또 제3차 캠페인은 자원봉사자 20여명이 만든 수제마스크 1,000개를 동포들에게 나눴다.

한편 본 한인교회(담임 고영민 목사)는 지난 5월초부터 2달 동안 사랑 실천 프로젝트로 성도들이 헌금과 물품으로 후원한 약 8만 달러를 교회내 어려운 교우와 이웃교회, 지역사회 및 선교지 등에 현금과 물품패키지로 나눠 전했다. 이어 이 교회 시니어 센터는 한인 시니어와 함께 하는 Walk in Love 사랑 나눔 행사를 지난 615일부터 오는 815일까지 진행하고 있다.

Walk in Love 사랑 나눔 행사는 코로나로 어려움에 처한 70세 이상 한인 시니어들 중 신청해 온 이들에게 식사와 식품 패키지를 제공한다.

밀알교회(담임 노승환 목사)는 어려움에 처한 성도들을 돕는 십시일반 특별헌금으로 코로나 상황 극복을 지원하고 있다. 이 교회 부설 러브토론토는 힘들어 하는 한인들을 돕기 위해 긴급 정신건강상담 전용라인을 개설해 전문상담사와의 전화상담 서비스를 제공하는 햔편 도움이 필요한 자가격리 시니어들을 위해 식료품 구매 대행과 배달, 음식 픽업 및 배달 서비스를 제공하고 있다.

다운스뷰 장로교회(담임 주교돈 목사)이웃사랑 구제’(Love Neighbors) 헌금을 모아 교우와 주변 이웃 가운데 고통 중에 있는 이들에게 온정을 전하고 있다.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