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APC 카나다 75회 정기노회 온라인으로 열려

개회예배 드리고 새 임원진 구성 등 회무처리

  

KAPC 카나다노회 제75회 정기노회에서 새로 구성된 임원진.

 

미주 한인예수교장로회(KAPC) 카나다노회 제75회 정기노회가 지난 3월8일 오전 온라인 화상회의로 열렸다.

COVID-19로 인해 비대면으로 열린 이날 정기 봄노회는 토론토 한우리장로교회(담임 최재만 목사)를 영상본부로, 임원들만 이 교회에 모여 줌을 통한 화상회의로 진행됐다. 이날 영상회의에는 노회소속 목사 42명, 장로 5명 등 총대 47명이 참여해 오전 10시부터 개회예배를 드린 후 성찬식은 하지 않고 회무처리가 이어졌다.

 

예배는 노회장인 박웅희 목사(새빛장로교회 담임)의 사회로 진행, 윤종칠 장로(토론토 한우리장로교회)가 기도하고 부노회장인 정창송 목사(밀톤한인장로교회 담임)가 사도행전 1장 8절을 본문으로 ‘내 증인이 되리라’는 제목으로 설교했다. 정 목사는 “성령 하나님의 권능을 덧입은 하나님의 부름 받은 사역자들이 되어 맡겨진 목회 사역을 신실하게 감당해 나가자”고 말씀을 전했다. 예배는 박원철 목사(늘사랑교회 담임)의 축도로 마치고 서기 김덕원 목사(열린교회 담임)가 광고로 소식을 전했다.

 

 

이어진 회무처리에서는 차기 임원 선거를 통해 노회장에 정창송 목사, 부노회장은 김덕원 목사를 선출했다. 새 회장단의 임원으로는 서기에 김국현 목사(벨빌 한인장로교회 담임), 부서기 최재만 목사, 회록서기 김창용 목사(평강교회 담임), 부회록서기 김치길 목사(빌라델비아교회 담임)가 선임되고, 회계 윤종칠 장로와 부회계 심호규 장로(토론토중앙장로교회)는 유임됐다.

안건토의에서 처리된 청원과 헌의안으로는 성산장로교회 유지대 전도사의 목사안수가 허락되었으며, 위니펙 임마누엘교회 담임목사 사면으로 인해 임시당회장에 심의남 목사(리자이나 아름다운교회)를 파송하기로 했다. 정병기 목사는 타교단 교회의 청빙을 받아 교단을 탈회했다. 앞서 노회가 열리기 전에 실시된 노회 고시에서는 서요셉 전도사(위니펙 임마누엘교회)가 목사고시에 합격했다.

 

이날 노회를 마친 후 부서기 최재만 목사는 “COVID-19로 인한 온라인 영상모임이어서 예년과는 달리 짧게 진행된 정기노회였지만 노회의 전 지역에서 거의 모든 교회 목사회원들과 장로 총대들이 참여해 함께 기도하고 은혜를 나누며 지교회를 돕고 세우는데 필요한 내용들을 논의하는 은혜로운 시간이었다”고 밝혔다. < 문의: 416-259-5672 >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