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광현의 33살 생일 선물은 ‘시즌 6승’…7월 무패 행진

● 스포츠 연예 2021. 7. 23. 15:55 Posted by 시사 한겨레 ⓘ한마당 시사한매니져

23일 컵스전 6이닝 2실점으로 5연승

7월 4승 무패 평균자책점 0.72 올라

 

세인트루이스 카디널스 김광현이 22일 미국 미주리주 세인트루이스 부시스타디움에서 열린 2021 메이저리그 시카고 컵스와 안방경기에서 선발 등판해 공을 던지고 있다. 세인트루이스/AFP 연합뉴스

 

‘해피 버스데이 투 미’였다. 김광현(세인트루이스 카디널스)이 자신에게 값진 서른세 살 생일 선물을 안겼다.

 

김광현은 22일 미국 미주리주 세인트루이스 부시스타디움에서 열린 2021 메이저리그 시카고 컵스와 안방경기에 선발 등판해 6이닝 2피안타 7탈삼진 1볼넷 2실점 투구를 했다. 5연승을 내달리면서 시즌 6승(5패)째. 10전11기 만에 시즌 2승을 거둔 뒤 한 번도 지지 않고 있다.

 

투구수는 84개(스트라이크 55개). 평균 자책점은 2.87(종전 2.88)로 다소 올랐다. 딜런 칼슨의 1회말 선두타자 홈런, 놀런 아레나도의 3회말 투런포를 앞세운 세인트루이스는 3-2로 승리했다.

 

김광현은 3회까지 노히트노런으로 막다가 3-0으로 앞선 4회초 첫 위기를 맞았다. 2사 후 패트릭 위즈덤을 볼넷으로 내보낸 뒤 하비에르 바에스, 제이크 매리스닉에게 연속 안타를 허용하면서 2점을 내줬다. 이로써 24이닝 연속 이닝 무실점 기록은 마감됐고 무피장타 기록 또한 108번째 타자인 매리스닉(2루타)에 의해 깨졌다. 4회 이외에는 별다른 위기가 없었다.

 

김광현의 7월 성적은 4경기 등판, 4승 무패 평균자책점 0.72(25이닝 2실점). 김광현은 앞으로 7월에 한 차례 더 등판할 것으로 예상된다. 김양희 기자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