임직 전경택 목사 "하나님의 충성된 종으로 사명 감당" 다짐

 

미주 한인예수교장로회(KAPC) 카나다 노회(노회장 박웅희 새빛교회 담임목사)가 주관한 목사임직 예배가 818일 빌라델비아 장로교회(담임 김치길 목사)에서 열려 전경택 전도사가 안수를 받고 목사로 임직했다.

이날 오후 6시에 드린 임직예배는 노회 부서기인 김혁기 목사(사랑의 교회 담임) 사회로 이의만 장로(빌라델비아 교회)가 대표 기도하고 노회장 박웅희 목사가 디모데 후서 21~6절을 본문으로 어떻게 사명을 감당할 수 있는가?’라는 제목으로 설교했다.

이어진 임직식은 박웅희 노회장 인도로 서약과 안수기도, 악수례, 성의 착의, 그리고 전경택 전도사가 목사로 임직했음을 공포하고 안수증서를 수여하는 순서로 진행됐다.

임직을 축하하는 축사는 부노회장인 정창송 목사(밀톤 한인장로교회 담임)가 했고, 권면은 전경택 목사가 영어권 담당 교역자로 사역해 온 빌라델비아 교회 김치길 목사가 말씀을 전했다.

전경택 목사는 답사를 통해 하나님의 충성되고 선하고 의로운 종으로 사명을 다하는데 최선을 다할 것임을 다짐했다. 이날 임직예배는 참석자들이 323부름받아 나선 이 몸찬송을 기립해 합창하고 전 목사가 축도함으로 마쳤다.

전경택(David Jeon) 목사는 토론토대학을 졸업(B,Com.)하고 Wycliffe College(M.Div.)에 이어 동부개혁장로회신학교(M.Div.)에서 수학했다. 밀알선교단에서 오랜 기간 사역해 오고 있으며, 열린한마음교회(현 다운스뷰교회) 영어권과 빌라델비아 장로교회 영어권 담당 교역자, 토론토 유스코스타 총무 등을 역임했다. < 문의: 647-303-0477 >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