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톱 듀오/그룹'·‘톱 소셜 아티스트’ 받은 바 있어

‘톱 셀링 송’·‘톱 송 세일즈 아티스트’ 새로 올라

 

그룹 방탄소년단. 빅히트뮤직 제공

 

그룹 방탄소년단(BTS)이 미국 3대 음악 시상식 중 하나인 ‘빌보드 뮤직 어워즈’(BBMA) 4개 부문 후보에 올랐다.

빌보드 뮤직 어워즈는 29일 유튜브 라이브 방송을 통해 5월24일 열리는 올해 시상식 후보 명단을 내놓았다.

비티에스는 ‘톱 셀링 송’(Top Selling Song)·‘톱 송 세일즈 아티스트’(Top Song Sales Artist)·‘톱 듀오/그룹’(Top Duo/Group)·‘톱 소셜 아티스트’(Top Social Artist) 부문 후보에 포함됐다.

 

‘톱 셀링 송’ 부문에서 비티에스의 ‘다이너마이트’는 개비 배럿과 찰리 푸스의 ‘아이 호프’, 카디 비와 메건 더 스탤리언의 ‘왑’, 메건 더 스탤리언의 ‘새비지’, 위켄드의 ‘블라인딩 라이츠’와 1위를 놓고 겨룬다.

‘톱 송 세일즈 아티스트’ 부문에는 비티에스와 함께 저스틴 비버·메건 더 스탤리언·모건 월렌·위켄드가 후보에 올랐다.

 

‘톱 듀오/그룹’ 부문에서 비티에스는 전설적인 록밴드 에이시디시(AC/DC)와 인디 팝 트리오 에이제이아르(AJR), 컨트리 듀오 댄 앤 셰이, 팝밴드 머룬5와 트로피를 놓고 다툰다.

온라인 영향력 등이 반영되는 ‘톱 소셜 아티스트’ 후보에는 케이팝 그룹 블랙핑크와 세븐틴, 필리핀 보이그룹 에스비(SB)19, 팝스타 아리아나 그란데와 함께 이름을 올렸다. 이 부문 수상자는 팬 투표로 결정된다.

 

비티에스는 ‘톱 듀오/그룹’에서 3년 연속, ‘톱 소셜 아티스트’에서는 5년 연속 후보에 포함됐다. ‘톱 듀오/그룹’에선 2019년에 수상했고, ‘톱 소셜 아티스트’에서는 2017년부터 연속 수상을 이어오고 있다.

‘그래미 어워즈’ ‘아메리칸 뮤직 어워즈’와 함께 미국 3대 음악 시상식으로 꼽히는 빌보드 뮤직 어워즈는 빌보드와 데이터 제공업체 엠아르시(MRC) 데이터가 집계한 음원 판매량, 스트리밍, 라디오 방송 횟수 등의 데이터를 바탕으로 시상한다.

 

한편 최고상인 ‘톱 아티스트’ 부문에는 드레이크·주스 월드·팝 스모크·테일러 스위프트·위켄드가 후보로 선정됐다.

올해 빌보드 뮤직 어워즈는 다음 달 23일 미국 로스앤젤레스 마이크로소프트 시어터에서 열리며, <NBC>에서 중계한다. 정혁준 기자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