칸영화제.. 봉준호 개막선언 "영화는 지구상에서 멈춘 적 없다"

● 스포츠 연예 2021. 7. 7. 00:03 Posted by 시사 한겨레 ⓘ한마당 시사한매니져

영화 '기생충'으로 2019년 황금종려상 수상…7일 관객과 대화도

경쟁 부문 심사위원 송강호와 2년 2개월 만에 나란히 무대에 서

 

    제74회 칸 국제 영화제 개막을 선언한 봉준호 감독 [AFP=연합뉴스]

 

"뤼미에르 형제의 영화에서 기차가 달린 이후로 수백 년 동안 이 지구상에서 영화는, 시네마는 단 한 번도 멈춘 적이 없다고 생각합니다."

 

프랑스 남부 휴양도시 칸에서 6일(현지시간) 오후 막을 올린 제74회 칸 국제 영화제에 '깜짝' 등장한 봉준호 감독은 확신에 차 이같이 말했다.

 

봉 감독은 이날 미국 배우 조디 포스터, 스페인 영화감독 페드로 알모도바르, 미국 영화감독 스파이크 리와 무대 위에 나란히 서서 한국어로 칸 영화제 개막을 선언했다.

 

봉 감독은 "선언합니다"라고 외쳤고 조디 포스터, 알모도바르 감독, 리 감독은 각각 프랑스어, 스페인어, 영어로 각각 세계 최대 영화 축제의 시작을 알렸다.

 

조디 포스터는 이날 명예 황금종려상을 받았으며 알모도바르 감독은 조디 포스터에게 시상했다. 리 감독은 올해 경쟁 부문 심사위원장을 맡았다.

 

* 칸 영화제 개막 선언하는 스페인 영화감독 페드로 알모도바르, 미국 배우 조디 포스터, 봉준호 감독, 스파이크 리 감독 [AFP=연합뉴스]

 

개막식 당일에서야 참석 소식이 알려진 봉 감독은 "집에서 시나리오를 쓰고 있는데 티에리 프레모 집행위원장의 연락을 받았다"고 전했다.

 

그러면서 "작년에 안타깝게도 코로나19로 인해서 모이지 못했기 때문에 영화제에 한 번의 끊어짐이 있었는데 그 끊어짐을 연결해달라는 말을 했다"고 소개했다.

 

봉 감독은 2019년 영화 '기생충'으로 칸 영화제 최고상인 황금종려상을 받았다. 이듬해에는 코로나19 대유행으로 영화제가 열리지 않아 수상자가 나오지 않았다.

 

* 봉준호 '기생충', 한국 최초 칸영화제 황금종려상 [EPA=연합뉴스]

 

그는 "여러분들이 모여있는 모습을 보니까 영화제가 끊어졌다는 느낌이 전혀 들지 않는다"며 "영화제는 멈춘 적이 있었을지라도 영화는 한 번도 멈춘 적이 없다는 느낌"이라고 강조했다.

 

이어 "오늘 이 자리에 모인 위대한 필름 메이커, 아티스트 여러분들이 그것을 증명해주고 있다고 생각한다"고 덧붙였다.

 

이날 개막식 무대에는 칸 영화제 경쟁 부문 심사위원으로 선정된 배우 송강호가 먼저 올라와 자리를 지키고 있었다.

 

봉 감독이 등장하자 송강호는 만면에 환하게 미소를 띤 채 박수를 치면서 칸 영화제 무대 위에서 약 2년 2개월만의 '짧은' 동행을 만끽했다.

 

*레드 카펫 밟는 배우 송강호 등 제74회 칸 국제 영화제 심사위원단 [AP=연합뉴스]

 

개막식에 앞서 봉 감독은 레드 카펫 위에서 이번 영화제 개막작인 레오 카락스 감독의 '아네트'를 "세계 최초로 볼 수 있다는 생각에 흥분된다"고 말했다.

 

'아네트'는 '퐁네프의 연인들'로 잘 알려진 카락스 감독이 '홀리 모터스'(2012) 이후 9년 만에 내놓는 신작이자, 첫 영어 연출작이다.

 

칸 영화제 최고상을 받은 이후 어떻게 지냈냐는 질문에 봉 감독은 "너무 기쁘면서도 정신이 없어서 시간이 어떻게 지나갔는지 모르겠다"며 "이번에는 훨씬 여유로운 마음으로 왔다"고 답했다.

 

새로운 작업에 몰두하기 힘들지는 않았냐고 묻자 그는 "상 받으면서도 매일 시나리오를 썼다. 그게 일이니까"라며 "어제도 시나리오 쓰다가 여기에 왔다"고 말했다.

 

코로나19 대유행 여파로 영화 관람에 어려움은 없었냐는 질문에는 "영화 보는 게 워낙 일상이라 집에서 스트리밍, 블루레이로 많이 봤다"고 설명했다.

 

*제74회 칸 국제 영화제에서 명예 황금종려상을 받은 미국 배우 조디 포스터 [AFP=연합뉴스]

 

봉 감독은 7일 오전 11시 관객과 대화를 나누는 행사 '랑데부 아베크'(rendez-vous avec)에도 참석한다.

 

칸 영화제 주최 측은 앞서 '랑데부 아베크'에 조디 포스터 등 영화계 인사 6명이 참여한다고 공개했지만, 봉 감독의 참석 소식을 개막식 당일까지 비밀에 부쳤다.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