퀘벡에 본사를 둔 식품 프랜차이즈 회사인 푸드테스틱 (Foodtastic)이 커피 체인 ‘세컨드컵(Second Cup Ltd.)’ 커피를 인수하기로 계약했다면서 앞으로 100곳 이상의 새로운 지점을 여는 등 브랜드 확장에 적극 나설 계획이라고 밝혔다.
피터 맘마스 푸드테스틱 최고경영자(CEO)는 2월8일 “캐나다 커피 유통업체 세컨드컵을 이지스 브랜드 사 (Aegis Brands Inc.)로부터 인수할 것”이라고 발표하고 이 같은 계획을 밝혔다.
그는 인터뷰에서 "세컨드컵은 캐나다 전역에 운영팀이 있다. 우리의 다른 브랜드들을 퀘백과 온타리오 밖으로 꺼내 전국에 전파하기 위해 이 플랫폼을 사용할 것"이라고 전국화 계획을 강조했다.
미시시가에 본사를 둔 이지스 브랜드는 세컨드컵과의 계약 가격을 공개하지는 않았지만, 1,400만 달러의 현금과 마감 후 수익금이 포함되어 있다고 말했다.

맘마스 CEO는 아울러 매우 큰 임대료도 함께 떠맡았다고 밝히고 그럼에도 푸드테스틱의 레스토랑에서 세컨드컵 브랜드를 키울 계획이라고 밝혔다. 푸드테스틱에는 빅리그 키친&브루주, 쇼콜라토, 라벨&라보프, 로티시리즈 베니, 수블라키바 등 다양한 콘셉트의 레스토랑들이 있다.
맘마스는 푸드테스틱이 체인점 인수 후 6개월 이내에 130개 레스토랑에서 세컨드컵 커피를 판매하기 시작할 것이라고 말했다. 또한 커피 체인점을 현재 190곳에서 36개월 이내에 300곳으로 확대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스티븐 펠턴 이지스 사장 겸 CEO는 성명에서 "세컨드컵 브랜드와 프랜차이즈 업체들이 새로운 캐나다 파트너와 함께 발전할 수 있는 기회를 갖게 되어 기쁘다"고 말했다.
세컨드컵은 커피전문점을 넘어 다양화 계획의 일환으로 이지스 브랜드 (Aegis Brands)로 이름을 바꿨다. 이지스 브랜드는 세컨드 컵 외에도 오타와에 본사를 둔 브리지헤드 커피숍 체인과 ‘Hemisphere Cannabis Co.’를 소유하고 있다.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