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통령표창장을 받은 임방식 수석부회장

민주평통 토론토협의회(회장 김연수)의 임방식 수석부회장과 신옥연 위원이 평통 의장인 문재인 대통령이 수여하는 표창장을 받았다.

문 대통령의 표창장은 정태인 총영사가 대신해 지난 5일 오후 7시 온라인으로 열린 전수식에서 전달했다.

대통령 표창을 받은 임방식 수석부회장은 앞선 18기 토론토 협의회 간사로 활동하며 협의회 전반의 업무를 열성적으로 뒷받침하는 한편 적극적인 대내외 활약으로 지역 평통 발전에 기여한 공로를 인정받아 수상했으며, 신옥연 위원은 통일 골든벨 퀴즈대회와 안병원 평화통일 음악제 등을 통해 한인 차세대들에 통일의식을 적극 고취한 활동 등을 평가받았다.

임 수석부회장은 수상 소감에서 "과분한 상에 감사드린다. 18-19기 동안 평화통일의 사명감과 열정으로 함께 일해 온 동료 자문위원들과 이 영예를 같이 나누려 한다.“면서 ”한반도 평화프로세스가 지금은 다소 정체된 감이 들지만 용기를 잃지말고 차분히 주어진 일에 더욱 충실해 나가기를 함께 다짐하고 싶다."고 밝혔다. 신옥연 위원도 “더욱 열심히 매진하라는 격려로 알고 최선을 다해 나가겠다”고 소감을 밝혔다. < 문의: 416-737-6500 >

대통령표창장을 받은 신옥연 평통위원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