3월14일 공동의회서 가결... 4월부터 강단에

 

유문건 목사

 

가든교회(임시당회장 박원철 목사: 260 Yorkland Blvd. North York, M2J 1R7)가 새 담임목사로 유문건 목사(밀알교회 부목사)를 청빙하기로 결정했다.

가든교회는 지난 3월14일 주일예배 후 개최한 공동의회에서 담임목사 청빙을 위한 투표를 Drive-Thru 방식으로 실시, 총 유효 투표수의 3분의2 이상의 교인이 찬성해 청빙위원회가 추천한 유문건 목사 청빙 건을 가결했다.

앞서 가든교회는 지난 2월부터 유 목사를 수차례 초청해 주일예배 설교를 들어왔다.

유문건 목사(49)는 연세대 신학과와 장신대 신대원(M.Div.,Th.M) 및 미국 하버드 신학대학원(Th.M)을 졸업했다. 목회자로는 포항북부교회와 호주 멜본한인교회, 서울교회 부목사 등으로 사역하고 2017년 캐나다에 건너와 밀알교회에서 부목사로 섬기며 교회행정과 목양-공동체사역 및 특별사역 등을 맡아왔다. 유 목사는 부인인 김안성 사모도 장신대 신대원과 프린스턴대 신대원(Th.M)에서 수학한 교역자 부부다.

유 목사는 오는 4월1일 교회에 부임할 예정인 것으로 알려졌다. 그러나 그동안 사역해 온 소속교단(해외한인장로회: KPCA)이 가든교회가 소속된 미주한인예수교장로회(KAPC)와 달라, KAPC 카나다 노회의 편목과정을 이수한 뒤 노회의 인준을 거쳐 정식 위임절차를 밟을 것으로 보인다. < 문의: 416-490-9060 >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