모국 내년 3.9 20대 대통령선거 재외 선거인등록 10일 시작

● 한인사회 2021. 10. 13. 17:15 Posted by 시사 한겨레 ⓘ한마당 시사한매니져

선관위 인터넷 (ova.nec.go.kr), 전자우편(ovtoronto@mofa.go.kr), 공관방문 등 방법

18세 이상 유학생, 주재원, 여행자 등 국외부재자, 모국 주민등록 없는 영주권자 대상

 

토론토총영사관 민원실 내에 대통령 선거 참여를 홍보하는 대형 현수막이 설치됐다.

 

내년 3월9일 실시되는 모국 제20대 대통령선거를 앞두고 10월10일(일) 부터 해외거주 유권자 등록(재외선거인 신고․신청)이 시작됐다.

 

해외 유권자는 2004년 3월 10일에 태어난 사람까지 18세 이상이 대상이며, 유학생과 주재원, 여행자 등 국내에 주민등록이 된 국외부재자와 주민등록이 없는 영주권자를 포함한 재외선거인들로, 선거인 등록신청은 내년 1월8일까지 해야한다.

 

등록신고․신청 방법은 중앙선관위 인터넷 홈페이지(ova.nec.go.kr)를 이용하면 여권번호 등 간단한 정보 입력만으로 보다 쉽고 편리하게 등록할 수 있다. 그 외에 전자우편(ovtoronto@mofa.go.kr), 공관방문 등을 통해서도 가능하다. 재외선거 등록 신고․신청서는 총영사관 민원실에 비치된 서식을 사용하거나 중앙선관위 홈페이지 또는 토론토총영사관 홈페이지(에서 다운로드 받아 사용할 수 있다.

 

유권자 등록 이후 선거일정은 재외선거인 명부 열람과 이의신청을 내년 1월29일~2월2일 사이에 마치고 2월7일 선거인명부를 확정한다. 재외선거 투표는 국내 선거일을 보름 앞둔 2월23일(수)부터 28일(월)까지 엿새 동안 매일 오전 8시부터 오후 5시까지 공관투표소 혹은 재외선관위가 설치할 경우 추가 투표소에서도 하게 된다.

 

토론토는 지난 2017년 제19대 5.9 대통령선거 당시 6천578명이 선거인으로 등록, 3만8천여명의 선거권자 가운데 약17%가 등록했고, 그중 투표자는 4천995명으로 전체 유권자 대비 13%, 등록자로는 75.9%의 투표 참여율을 보였었다. < 문의: 416-920-3809 ex 205 >

                       총영사관 민원실 입구에 설치된 포토존에서 기념 사진을 찍는 재외선거 등록 한인.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