블랙핑크. 와이지(YG)엔터테인먼트 제공

 

블랙핑크와 방탄소년단(BTS)이 미국 빌보드의 가수 인기를 가늠하는 주요 차트인 아티스트 100’에서 나란히 1, 2위에 올랐다.

빌보드는 블랙핑크가 정규 1<디 앨범> 발매로 아티스트100’ 차트 65위에서 1위로 뛰어올랐다13(현지시각) 밝혔다. 2014년 이 차트가 만들어진 뒤 팝스타를 통틀어 여성 그룹이 1위에 오른 것은 이들이 처음이다.

블랙핑크에 이어 2위는 방탄소년단이 차지했다. 방탄소년단은 지난달 29일 발표된 아티스트100’에서 1위에 오르며 이 차트에서 10번째 정상을 밟은 적이 있다. 빌보드는 “2개의 케이팝 그룹이 최상위권을 점령했다고 전했다.

방탄소년단(BTS). 빅히트엔터테인먼트 제공

아티스트100’은 팝스타들의 영향력과 인지도를 가늠할 수 있는 주요 차트 가운데 하나로 앨범과 싱글 판매량, 라디오 방송과 스트리밍 횟수, 소셜미디어 활동 등을 종합해 집계한다.

한편, 블랙핑크는 빌보드 메인 싱글 차트인 100’에 케이팝 여성 그룹 최초로 2곡을 동시에 올리기도 했다. 이날 아티스트100’과 함께 발표된 100’ 차트에서 <디 앨범> 타이틀곡인 러브식 걸즈59위를 기록했다. 이에 앞서 발표한 선공개 곡 아이스크림64위를 기록하며 6주 연속 차트를 지켰다. 김경욱 기자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