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부장로교회, 4월16일부터 사흘간 봄 심령 부흥사경회,

최성열 목사 "스스로 진단하며 건강한 신앙인 거듭나야"

 

 

“팬데믹은 우리 모두에게 하나님의 테스트 기간입니다. 알곡 인지, 쭉정이 인지, 양 인지 염소인지, 가짜인지 진짜 믿음인지 영적인 건강상태를 스스로 진단하는 기회로 삼아 건강한 신앙인으로 거듭난 삶을 살아가기를 축원합니다”

서부장로교회(담임 박헌승 목사: 3637 Grand Park Dr. Mississauga, L5B 4L6)가 COVID-19 팬데믹 외중에 처음 마련한 봄 심령부흥사경회 강사로 말씀을 전한 최성열 목사(남양주 그 교회 대표목사)는 코로나로 인한 봉쇄기간에 건강검진처럼 믿음의 강도를 분야별로 자가 진단하는 기회로 삼아 신실한 믿음의 길을 걸어가라고 권면했다.

 

지난 4월16일부터 18일 주일까지 ‘각각 자기의 일을 살피라’(갈 6: 1~4)는 주제로 본당 대면집회와 온라인으로 진행된 사경회에서 최성열 목사는 첫날인 16일 저녁 ‘믿음을 살피라’(히 11: 6)는 말씀을 시작으로 ‘기도를 살피라’(딤전 2: 1~4), ‘예배를 살피라’(요 4: 24), ‘관계를 살피라’(엡 6: 1~4), ‘물질을 살피라’(고후 9: 6~9), ‘말씀을 살피라’(딤후 3: 14~17)라는 제목으로 6가지 분야별 ‘진단’기준과 방향을 제시하는 은혜로운 말씀을 전했다.

 

최 목사는 ‘믿음을 지키라’는 설교에서 “믿음은 종교적 활동만이 아닌 전인격적 개념으로, 가정이나 직장에서도 교회에서 처럼 성경적 가치관과 영성으로 살아 통합적으로 예수님 닮은 모습을 모이는 것”이라며 “이중적이고 이기적인 종교활동에 치우친 성도들의 교회는 교회만 커지는 메가처치가 될 것이나, 타인을 위하는 영성이 깊은 교회는 메타처치로 세상을 주도하고 변화시키는 빛과 소금이 될 것”이라고 강조하고 “우리는 하나님 형상대로 창조된 만큼 하나님 뜻과 생각으로 살아 세상에 성령 충만을 드러내야 한다”고 강조했다.

최 목사는 또 ‘말씀을 살피라’는 설교를 통해 “골수와 관절까지 찌르고 쪼개는 말씀의 능력은 우리 안에 들어와 치유의 베데스다 연못을 움직이게 한다”면서 “코로나 시대에 이런저런 백신도 있지만, 말씀의 백신을 맞고 말씀으로 울타리를 쳐야 한다, 말씀이 건강이고 말씀이 능력이다. 말씀을 사모하고 배우고 들으며 말씀대로 순종하면 이긴다”고 환난을 이겨낼 말씀의 능력을 역설했다. < 문의: 905-803-8800 >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