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쁨이 충만한교회, 2월5~7일, 김호민 목사와 교대로 말씀전해

 

토론토 기쁨이충만한교회(담임 양요셉 목사)가 대전 중문침례교회 장경동 목사를 강사로 초청해 지난 2월5일~7일 개최한 ‘은혜를 회복하는 행복나눔 부흥성회’가 성황리에 열려 참석 교인들이 은혜를 나눴다.

‘주여, 부흥케 하소서!’라는 주제로 열린 이번 성회는 사흘간 5번의 집회에서 장경동 목사와 또 다른 강사로 장 목사와 동행한 김호민 목사(권능교회 담임)가 교대로 말씀을 전하고 축도도 했다. 김주엽 온주 교회협의회장(토론토 강림교회 담임)과 지근우 목사회 직전 회장(런던 안디옥교회 담임), 윤철현 패닉침례교회 원로목사, 순복음지방회 박석호 총무 등 목회자들이 다수 참석해 대표기도를 했으며, 목사사모합창단(단장 하영기 목사)을 비롯해 희락난타팀과 한카 드림합창단, 해피 시니어 합창단, 장로합창단, 사월의노래 찬양단, 스마일 싱얼롱 등 여러 합창 및 찬양단체가 특송 순서를 맡는 등 다채로운 분위기 속에 집회가 열렸다.

또 집회에서는 매일 참석자들이 ‘부흥을 위한 합심기도’시간을 갖고 교회와 성도들의 부흥과 회복을 마음 모아 간구했다.

강사 장경동 목사는 첫날인 2월5일 저녁 7시 집회와 6일 오후 2시 집회 및 저녁집회, 그리고 마지막 7일 저녁 집회에서 말씀을 선포하며 특유의 코믹한 재담을 섞어 참석자들에게 부흥성회의 기쁨을 전해 주었다. 또 5일 집회와 6일 저녁 및 7일 오후 집회에서는 참가 교인들을 위한 축복기도도 했다.

설교에서 장 목사는 “하나님이 역사하는 사람은 자기의 것들을 가지고 주님을 위해 희생하는 사람들”이라고 전하고 “여러분 모두 나 자신이 잘 되어서 하나님이 역사했다는 사실을 증거하며 살아가기 바란다”고 도전을 주었다.

장 목사와 팀을 이루어 23년째 집회에 동행하는 강사로 소개된 김호민 목사는 6일 오후와 7일 저녁에 말씀을 전하고 6일 오후와 7일 저녁에 축복기도를 하는 등 장 목사와 교대하며 집회를 인도하고 말씀을 전해 집회 열기를 돋웠다.

기쁨이충만한교회는 “토론토의 영적 부흥을 갈망하며 갈급한 영혼들을 사랑하는 마음으로 말씀과 찬양, 기도 등 여러 모양으로 부흥집회의 성황을 도와주신 목회자와 찬양팀 등에 감사드리며, 무엇보다 하나님의 큰 은혜에 감사와 영광을 올려드린다”고 전하고 “앞으로 토론토와 캐나다 땅에 천국잔치의 열기가 퍼져 나가도록 함께 기도해 주시기를 부탁드린다”고 밝혔다. < 문의: 647-280-9191 >

CMCA, 난민 사역 위한 후원콘서트 3월9일 개최

● 교회소식 2024. 2. 21. 07:17 Posted by 시사한매니져

아프간 난민 사역자 돕기...노스욕 틴데일 예배당에서 오후 7시

 

에이레네 합창단

 

CMCA(캐나다 다민족 크리스천 연합선교회: 대표 임재량 선교사)와 선교단체 SIM Canada가 공동으로 마련하는 아프가니스탄 난민 사역자들을 돕기 위한 자선 콘서트가 3월9일(토) 오후 7시 노스욕 틴데일대학 예배당(3737 Bayview Ave. North York)에서 틴데일대 다문화선교센터인 TIM Centredml 후원행사로 열린다.

이번 후원콘서트는 캐나다 크리스천 칼리지 조혜령 교수(소프라노)와 앤드류 다오 교수(클라리넷), 온타리오 필하모니 오케스트라의 김한나 악장(바이올린), 그리고 정무성 테너(오웬사운드 한인장로교회 담임목사)와 에이레네 합창단(지휘 조혜령) 등이 무대에 오르고 RCM 강사 김혜정 피아니스트가 반주를 맡아 클래식과 영화음악, 가곡 등을 성악과 기악으로 연주할 예정이다.

후원 콘서트를 주관하는 임재량 선교사는 “광역 토론토는 세계 각지에서 이민자, 유학생, 난민이 집결하는 곳으로 그들에게 하나님의 복음을 전할 수 있도록 따뜻한 도움의 손길이 필요하다.”면서 “아프칸 난민을 섬기는 아프칸 출신 사역자로 동역하는 A와 N을 위해 많은 분들이 참여해 후원주시면 좋겠다”고 말했다. < 티켓/후원: 647-669-5768, 647-787-5093 >

2월24일부터 3월16일까지 무료로 4회 강좌

 

 

토론토 생태희망연대(HNET: 대표 정필립)가 지난해에 이어 ‘기후/생태위기의 이해 101’이라는 테마의 무료 온라인 3기 세미나를 2월24일부터 3월16일까지 매주 토요일 총 4회 강좌로 진행한다.

이번 세미나의 매 주별 주제와 강사를 보면, 첫 주인 2월24일 ‘기후위기, 그 시작과 미래’를 기후학자 조천호 교수가, 둘째 주 3월2일은 ‘제6의 대멸종이 시작된다’를 최재천 생물학자가, 셋째 주 3월9일‘인류세의 시작’을 이정모 과학철학자와 최평순 PD, 그리고 넷째 주 마지막 3월16일은‘그러면 어떻게 살 것인가?’를 오프라인 모임으로 열어 정필립 HNET 대표가 맡아 진행할 예정이다. 오프라인 행사는 추후 장소를 공지한다.

매주 ZOOM을 이용하는 온라인 강좌 진행시간은 토론토가 오전 10시부터 11시30분, 밴쿠버 시간으로는 오전 7시부터 8시30분이다.

이번 세미나 참가 링크는 https://shorturl.at/xL689 를 통해 등록하면 ZOOM 확인 이메일을 보내주며, 정필립 대표(416-898-1612)에게 문자 혹은 카톡으로 문의해도 된다.

생태희망연대는 “기후학자, 생태학자, 활동가 등이 풀어주는 온라인 무료 강좌를 통해 기후 생태위기를 차근 차근 이해할 수 있는 뜻깊은 기회”라며 많은 참여를 기대했다. < 문의: HNET2050@gmail.com, HNET2050.org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