토론토 한인회 개최 '평화마라톤 - 가족 건강걷기' 대회 성황

● 한인사회 2021. 9. 22. 15:27 Posted by 시사 한겨레 ⓘ한마당 시사한매니져

“제16회 대회, COVID-19로 마라톤은 취소, '가족건강 걷기대회'로

 존 토리 토론토 시장도 참석해 격려... 경품추첨 등 참가자들 즐겨

 

 

토론토 한인회(회장 김정희)가 개최한 제16회‘평화마라톤- 가족 건강걷기대회’가 지난 9월18일 오전 Sunnybrook Park에서 4백여 명이 참가한 가운데 열렸다. 지난해 COVID-19 팬데믹으로 열리지 못해 2년 만에 열린 평화마라톤 대회는 올해 마라톤을 취소하고 걷기(Happy Work)대회로 진행했다.

 

행사는 특히 COVID-19 상황이 완전 종료되지 않은 점을 감안, 온타리오 주정부의 방역지침을 준수하며 안전위주로 행사를 열었다.

 

화창한 날씨 속에 이날 오전 9시 시작된 행사는 준비운동과 진행안내에 이어 존 토리 토론토 시장이 인사말을 전했다. 토리 시장은 한인 커뮤니티가 화합과 통일을 염원하는 연례행사를 어려움 속에서도 많은 시민이 참가해 여는 것을 기쁘게 생각한다며 격려했다.

이어서 대회장인 김정희 한인회장이 울린 징소리와 함께 걷기대회가 시작됐다. 참가자들은 왕복 5km 가량의 거리를 개인과 가족단위 혹은 단체로 어울려 공원 길을 삼삼 오오 걸으며 대회를 즐겼다.

걷기를 마치고 돌아 온 마지막 주자에게까지 완주 메달이 주어졌으며, 간식과 기념품이 들어 있는 패키지도 제공됐다.

 

이어서 김정희 대회장과 김득환 총영사 등이 인사말을 하고, 지난 제15회 대회 때 수고한 유건인 준비위원장에게 감사패가 수여됐다. 또 참가자들이 참여한 래플티켓 추첨으로 다양한 상품이 주어져 즐거움을 선사했다.

조국의 평화통일을 향한 한인사회의 염원을 모으는 행사로 열린 이날 대회는 한인회 기금 마련도 겸해 개최, 많은 한인 동포가 참여해 건강을 증진하며 즐긴 대회가 됐다. 이날 한인회 이사들을 포함해 많은 자원봉사자들이 행사 준비와 진행을 도왔으며 동포사회 기업과 단체들이 대회를 후원했다. 한인회는 후원자들을 새긴 배너를 행사장에 게시하기도 했다. < 문의: 416-383-0777, admin@kccatoronto.ca >

 

댓글을 달아 주세요

연방총선 한인 후보 모두 낙선...유일했던 넬리 신 마저 2천여 표 차 고배

● 한인사회 2021. 9. 21. 11:59 Posted by 시사 한겨레 ⓘ한마당 시사한매니져

윌로우데일 다니엘 리, 뉴마켓-오로라 해롤드 김 후보 모두 패배

연방하원 한인 통로 다시 막혀.. 한인정치인 육성 지원 관심절실

 

 

9.20 연방총선에서 한인 후보들이 모두 고배를 마셔 험난한 중앙정계 진출의 벽을 다시 실감케 했다.

 

지난 2019 총선에서 153표 차이로 신승해 첫 한인 하원의원의 꿈을 이뤘던 브리티시 컬럼비아주 포트무디-코퀴틀람 선거구의 보수당 넬리 신(신윤주)후보는 신민주당(NDP) 당선자에게 2천여표 차이로 패해 2위에 그쳤다.

 

대부분 자유-보수당 후보간의 양자대결 구도를 보인 다른 선거구과 달리 자유당과 보수당에 NDP 후보까지 3파전의 호각지세로 치러진 넬리 신 후보의 지역구는 NDP의 Zarrillo 후보가 37.0%(17,521표)를 획득해 당선됐고, 넬리 신 후보가 32.0%(15,425표), 그리고 자유당 Will Davis 후보는 27.0%(12,958표)를 얻었다.

 

넬리 신 후보의 낙선으로 연방의회의 한인 하원의원은 다시 제로가 되며 다음 기회로 넘어가게 됐고, 한인사회의 중앙정치 통로역할은 상원의 연아 마틴(김연아) 의원이 또 도맡게 됐다.

한편 온타리오에서 토론토 지역은 거센 자유당 바람에 보수당으로 나온 한인후보들도 모두 낙선했다.

 

윌로우데일 선거구에 재출마한 보수당 다니엘 리(이기석) 후보는 경쟁 자유당 후보에 17%포인트, 5천여표 차이로 완패했다. 선거전 초반 접전세를 보이다 후번으로 갈수록 하락세를 보였던 다니엘 리 후보는 34%(13,174표)를 얻는데 그쳐 자유당 현역의원인 알리 에사시(Ali Ehsassi) 후보 51%(19,588표)에 예상보다 큰 표차로 고배를 마셨다.

 

박빙대결이 예상됐던 뉴마켓-오로라 선거구의 해롤드 김(김종수) 보수당 후보는 4%포인트 2천4백여표 차이로 졌다. 해롤드 김 후보는 39%(19,843표)를 얻은 반면 상대후보 자유당 Van Bynen 후보는 43%(22,282표)를 획득해 당선됐다.

 

한인 하원의원 배출에 실패한 이번 선거결과에 대해 한인사회에서는 실망을 감추지 못하면서 한인동포들이 선거 때만 잠시 캐나다 정치에 관심을 보이는 태도를 벗어나 좀 더 정치 사회문제에 관심을 갖고 참정권을 적극 행사하는 한편 일상에서 정치신인들을 발굴해 육성하고 지원하는데 동포사회 역량을 결집해야 한다고 입을 모으고 있다.

댓글을 달아 주세요

한인 자선단체 도울 ‘한카 자선재단’ 출범

● 한인사회 2021. 9. 20. 13:42 Posted by 시사 한겨레 ⓘ한마당 시사한매니져

"자선단체 재정적 지원, 단체 운영에 대한 조언도"

 

    자선재단 이사진, 왼쪽부터 이광형 사장, 장영 회계사, 김정희 회장

 

자선단체에 금융지원을 통해 운영개선과 활동을 돕는 것을 목적으로 한 ‘한카 자선재단’(Korean Canadian Charity Foundation)이 설립됐다고 관계자들이 밝혔다.

 

지난 7월 등록을 마치고 출범한 한카 자선재단은 장영 공인회계사와 김정희 토론토 한인회장, 이광형 미시사가 한국식품 사장 등 3명이 공동창립자로, 장 회계사가 이사장이며 김 회장과 이 사장은 부이사장을 맡았다고 전했다. 아울러 앞으로 10만 달러 이상을 기부할 경우 재단의 이사진으로 참가할 수 있다고도 밝혔다.

 

이 재단은 연방정부에 등록된 자선단체를 도와 재정적 지원을 하고 단체 운영에 대한 조언도 할 예정이며, 기금 수여 단체는 지원 후보(단체)들의 사회기여 계획과 가능성을 중심으로 평가 및 선정된다고 덧붙였다.

 

재단 관계자는 “앞으로 활성화되면 여러 한인 자선단체들의 개선에도 큰 도움이 될 것”라고 기대감을 전하고 “타민족들에 비해 늦은 감이 있지만 매우 바람직한 일”이라고 말했다. 장영 이사장도 “재단의 활동은 캐나다 주류사회 내 한인들의 위상을 높이는 계기가 될 것”이라며 “우선 내실과 신용을 쌓아나갈 것”이라고 밝히고 한인사회의 관심과 지원을 부탁했다. < 문의: 905-602-9003 >

댓글을 달아 주세요

홍푹협회, 9월25일 건강한 자녀교육 온라인 부모 세미나

● 한인사회 2021. 9. 12. 00:37 Posted by 시사 한겨레 ⓘ한마당 시사한매니져

10월5일은 한인커뮤니티 정신건강 실태조사 발표회... 역시 온라인 개최

 

홍푹정신건강협회는 오는 9월25일(토) 오전 10시30분부터 12시까지 ‘정서적으로 건강한 자녀교육’ 주제의 무료 한국어 부모세미나를 온라인으로 개최한다.

이번 세미나 강사는 소아청소년 정신과 민소윤 전문의가 맡아 진행한다. 민 강사는 맥매스터 대학 소아청소년 정신과 의사이며 맥매스터 어린이 병원의 소아청소년 정신과 상담의사로 일하고 있다.

 

세미나 참석을 원할 경우 이메일(skang@hongfook.ca)로 사전 등록을 해야 하며 온라인 미팅 ID는 세미나에 앞서 등록자들에게 알려준다.

한편 홍푹협회는 한인 커뮤니티 정신건강 실태조사 발표회를 10월5일(화) 오후 4시부터 5시30분까지 역시 온라인으로 갖는다. 발표 주제는 ‘GTA내 한인 정신건강 조사 결과에 대한 패널 토론과 한인 리소스 안내책자 소개’로, 한국어로 진행한다. 참석 희망자는 사전 등록하면 온라인 링크 주소를 전해준다. 참가 등록과 자세한 안내는 강소연 Mental Health Worker에게 문의하면 된다. < 문의: 437-333-9376, skang@hongfook.ca >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