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한 예수교장로회(개혁 총련) 캐나다신학교 졸업식과 캐나다 노회 주관 목사 임직식을 마치고 기념사진을 찍은 졸업생과 목사들(앞줄 오른쪽 끝이 이대환 학장 겸 노회장).


“신실한 종들로 승리의 면류관 쓰길”

 대한 예수교장로회(개혁 총련) 소속 캐나다신학교(Canada School of Theology: 학장 이대환 박사) 제12회 졸업식과 캐나다 노회 주관 목사 안수식이 지난 2일오후 6시 노스욕 Willowdale Baptist Church에서 많은 축하객이 참석한 가운데 열렸다.
최사무열 목사 사회로 드린 졸업 감사예배는 민정기 목사가 기도하고 김용철 목사가 ‘나의 전기를 쓴다면’(딤후 4:6~8)이라는 제목으로 설교했다. 김 목사는 “졸업과 임직을 맞으며 앞으로 어떻게 살아갈지를 생각하게 될 것”이라며 성경의 선지자들과 많은 유명인물의 평가 및 묘비명을 예로 들고 “사도 바울이 ‘내가 선한 싸움을 싸우고 달려갈 길을 마치고 믿음을 지켰노라’고 말씀한 것처럼 주님께 갈 때 멋진 전기를 쓰고 상을 받는 삶을 살라”고 축원했다. 한인석 집사의 특송과 오재윤 집사의 성무에 이어 진행된 졸업식은 오태열 학생처장의 학사보고에 이어 이대환 학장이 김영수(M.Th), 엄기영, 김완철, 임성옥(이상 M.Div) 석사와 홍영선 학사(B.Th) 등 5명에게 학위를 수여하고 “경건과 섬김, 기도생활에 사명감을 갖고 최선을 다하여 승리의 면류관을 쓰라”고 훈사를 했다. 김영수 석사는 “하나님 나라 확장을 위해 열심을 다하겠다”고 답사했다.
 
이어진 목사 임직식은 이대환 노회장 집례로 김완철, 엄기영, 오영남, 임성옥 임직자의 서약과 안수기도, 성의착의, 공포 및 임직패 수여 순으로 진행됐다. 
최사무열 목사는 “하나님 일꾼이 됨과 선지자·제사장과 같은 안수받음을 축하한다”며 하나님 상급 받는 귀한 일꾼들이 될 것을 축원했다. 김영곤 목사는 “변하고 새로워져서 하나님께 신뢰받는 신실한 종들이 되라”고 권면했다. 조영근 목사는 “오래 참고 사역하며 목회에 협력하고 중보하는 이들을 위해 감사드리기 바란다”고 격려했다. 
임직자를 대표한 오영남 목사는 “생명다해 충성하며 주님 걸으신 십자가의 길을 걷겠다”고 인사했다. 노회서기 여정웅 목사의 광고에 이어 김완철 목사의 축도로 예배를 마쳤다.

< 문의: 416-535-4674 >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BlogIcon 2004 2015.06.10 05:40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나는 진짜 구원 받았는가?—(만약 내가 지금 임종 한다면 천국에 100% 갈수 있을까? )---
    1- 나는 진짜 구원 받았습니까? 구원 받은 증거가 있습니까?
    2- 나는 진짜 거듭 났습니까? 거듭난 증거 거듭난 말과 행동으로 실천 하고 있습니까?
    3- 구원 받지 못하고 거듭 나지 못하면 지옥 간다는데 맞습니까? (평소 거듭난 생활을 실천 하지 않는 것은 구원 받았다고 착각 하고 있는 것이 분명 한 것 아닌가요?
    4- 오늘 지금 내가 죽는다면 천국에 100% 갈수 있습니까?
    5- 예수님 날 구원 위해 십자가 지셨는데 나도 예수 위해 죽을 수 있을까요?
    6- 예수님 마지막 유언(예수님을 진심으로 사랑 하고 내 이웃 전도하라) 무시하고 실천 하지 않는 목사님,장로님, 등 예수님이 같이 하실까요? 좋아 하실까요? 예수님은 임종 전까지 사랑의 예수님 이지만 임종 후 심판대에서는 서슬퍼런 인정 사정 없는 심판의 하나님인걸 알고 계십니까? (참고로 노아 때 전인류 몰살 시키시고, 소돔 고모라 도시 유황 불비로 인간 동물 모두 소각 하신 원자탄 보다 1000억 배나 무서운 그 당시 하나님이 바로 우리가 사랑의 예수님 이라고만 알고 계시는 그 하나님 아닙니까? 이 그대한 증거 노아 실제 배와 고모라성 유황등 증거를 jhdh.org 에서 직접 확인 해보셔요)
    7- 구원 진짜 받았다면 선교를 꼭 해야 되는이유가 무엇 일까요?
    8- 내가 예수님 믿는 목적이 혹은 왜 예수님을 믿습니까요?
    9- 마태 복음 7장 21절을 기억 하십니까? 이 말씀은 심판 자 이신 예수님이 직접 하신 말씀 (매우 무섭고 의미 심장한 말씀)인데 이 말씀 지금 실천 중이십니까? 아니면 무시하고 실천 하지 않고 있습니까?
    10- 지구촌 선교 긴급 필요성을 못 느끼겠습니까? (참고로 지구촌 하루 16만명 사망 UN통계)
    11- 내속에 성령님이 존재 하신다는 것을 느끼고 계십니까?
    12- 천국 과 지옥 예수님은 100% 존재 할까요? 존재 한다면 증거는?
    13- 성경책을 100% 믿고 신뢰 할수 있습니까? 아니면 가짜 일까요? 아니면 일부만 진실 일까요?
    14- 형식 적으로 매주 교회 가서 예배보고 10일조 하고 새벽 기도 한다고 다 천국 갈까요? 진실한 마음이 아닌 종교 행사 처럼 같은 생활 반복하면 천국 보내 주신다는 말씀이 성경 어디에 있을까요? 교회 밖에서도 성경대로 살려고 노력 하고 계십니까?
    15-수많은 목사님 포함 크리스챤들이 구원 받았다고 거듭 났다고 착각 하고 계시는 것은 아닙니까? 성경 말씀이 100% 사실이며 천국 갈려면 누구나 성경 말씀 대로 순종 복종 해야 하며 목사 장로 권사 집사 라고 쉽게 들어 가는 것이 절대로 절대로 아닌 증거들을 여기( jhdh.org ) 에서 확인 해보시고 지금 당장 예수님을 성경 말씀대로 믿고 순종 복종 하셔서 한 생명이라도 사탄의 밥이 되지 마시길 진심으로 예수님 이름으로 부탁 드립니다. 그리고 성령님이 같이 역사 하시는 목사님 선교사님 설교도 좀 여기서 들어 보세요. 그리고 천국 과 지옥 실체에 대한 명확한 증거들을 좀 보시길 바랍니다.
    16--마지막으로 예수 믿는 분들께 유언을 하라고 한다면---여러분 지금 혹은 오늘밤 아니면 내일 예수님이 예고 없이 오듯이 내가 예고 없이 죽을 수도 얼마든지 있기에 날마다 실시간 죽는다 생각 하시고 예수님께 지금까지 지은 모든 죄를 회개 하세요. 라고 말하고 싶습니다. 하나님 나라는 거룩한 곳이기에 죄가 조금 하나 라도 회개하여 용서를 예수님께 받지 못하면(성의 없는 회개 기도로) 누구나 한 명도 예외 없이 사탄이 기다리고 있는 지옥 행 아닐까요?. 여러분들이 죄를 지어 지옥 가는 것이 아니라 죄를 회개해서 용서 받지 못했기에 지옥 가는 것 아닐까요. 모두 천국에서 뵙기를 예수님 이름으로 부탁 드립니다. jhdh.org (이 사이트 클릭 연결)(이 홈페이지 보시고 이웃과 공유 홍보 전도하시는데 활용 하셔요.)
    17—혹시 초 신자나 불신자님 중에 크리스챤의 말과 행동에 영혼이 상처를 입었습니까? 예수님 십자가 지시기 까지 상상의 그림을 그려 보시고 오직 예수님 만 바라 보셔요.
    18—목사님 장로님 권사님 집사님 성도님 나의 말과 행동 24시간 예수님 내려다 보고 계시는걸 알고 계십니까? 마음 생각 까지 기록 하시는걸 알고 계셨습니까? 직분 자로써 나의 책무를 못하고 소흘히 하신다면 예수님 입장에서 어던 맘일까요?
    목사님들 양떼가 예수님 말씀 무시하고 돈과 명애와 쾌락을 더 사랑 하는데 이들이 천국 갈 확률이 높을까요? 지옥 갈 확률이 높을까요? 책망 하세요. 교회서 배척 당할까봐 책망 못하십니까? 양떼 지옥 보낸 책임 심판대에서 어떻게 결론 날까요? 예수님 입장에서 십자가에서 그렇게 두들겨 맞고 침밷음 당하고 못박히고 조롱 당한 예수님 입장에서 이해 하시고 실천 하시면 어떨까요? 성도들 지옥 가는 이유 중 목사님들 잘못 설교 양떼 관리 부실이 주 원인 아닐까요? 목동으로써 책무를 느끼십니까?

토론토 메시앙 앙상블의 연주모습.


RCM서 가진 창단 첫 연주회, 청중들 4중주에 매료

 창단 이후 첫 연주회를 마련한 4중주단 ‘토론토 메시앙 앙상블’(Toronto Messiaen Ensemble :단장 Hannah Hoppe, 예술감독 김기범)이 성공적인 데뷔 무대를 선보였다. 
피아노와 바이올린, 클라리넷, 첼로의 ‘환상적 조화’로 “클래식연주의 새로운 지평을 열겠다”며 지난 해 10월 의욕적으로 출범한 메시앙 앙상블은 지난2일(토) 저녁 Royal Conservatory of Music 내의 Mazzoleni Concert Hall에서 가진 창단 첫 연주회에서 2백석의 초청 객석을 메운 청중의 앙코르 세례를 받았다.
 
김기범 감독 지휘로 바이올린 타카요 노구치(Takayo Noguchi), 클라리넷 피터 핀테릭(Peter Pinteric), 첼로 최설희, 그리고 피아노 김혁 씨 등 쟁쟁한 멤버로 구성된 4중주단은 ‘역경과 변형(Adversity and Transfiguration)’을 테마로 한 이날 연주회에서 창단의 멘토로 삼은 프랑스 작곡가 메시앙(Olivier Messiaen)의 ‘시간 종말을 위한 사중주’를 비롯, 슈베르트(F. Schubert)의 ‘피아노 트리오 2번 D.929’등에서 선곡한 수준높은 선율로 청중을 매료시켰다. 김 감독이 일제 만행 고발과 극복, 인간성 회복을 표현해 작곡한 곡으로 93년 KBS창작음악 대상을 받은 ‘하늘과 궁창의 노래’가 연주돼 숙연함을 자아냈고, 널리 사랑받는 곡인 ‘You raise me up(주가 일으켜 주신다)’도 김 감독의 편곡으로 새로운 감동을 선사, 앙코르 곡으로 재연되며 막을 내린 이후까지 긴 여운을 남겼다.
 
연주된 곡은 대부분 성경 혹은 성경적 근거에서 작곡됐거나 가사가 붙여진 작품들로, “역경과 고난에 처한 많은 이들을 음악으로 위로하고 용기와 희망을 주기 위해 메시앙 앙상블을 결성했다”고 밝힌 창단 취지를 잘 살렸다는 평가를 받았다.

< 문의: 905-257-5474, www.torontomessiaen.com >


댓글을 달아 주세요

모기지 이자율에 대하여
변동과 비슷한 3년이상 고정상품 고려할 때

최근 수년간에  걸쳐서 캐나다의 주택경기는 과열이라고 까지 불리울 정도로 상승세를 유지해온 것이 사실입니다. 여기에 일조해온 것이 바로 금융기관들이었다고 생각됩니다.  모기지 고객들을 유치하기 위하여 서로 경쟁적인 저금리로 모기지 상품 스페셜들을 내놓았고 금년 초까지만 해도 우대금리 이하의 모기지 상품들이 주종을 이루었었습니다. 이에 일부에서는 과도히 융자를 얻어 부동산에  투자하는 사례까지 있었던 것으로 짐작이 됩니다.
 
그래서 정부에서는 주택경기 안정화 대책의 일환으로서 , 일차적으로  양적제한, 즉 융자비율의 하향조정이나  융자 자격요건의 강화등을 통해서 모기지 대출을 규제하면서 금융기관들이 건전한 우량대출만 하도록 감독하겠다는 의도입니다. 다음 단계로 생각할 수 있는 대책은 금리인상입니다. 즉, 중앙은행 금리를 인상함으로써 우대금리의 인상과 함께 모기지 이자율의 상승을 통해서 대출 수요를 억제하려는 것입니다.
지난달까지만 해도 중앙은행 금리인상이 기정사실로서 그 시기가 앞당겨 지지 않을까 추측되기도 했었습니다만, 근간에 유럽발 금융위기가 세계경제의 발목을 잡고 있어 금융당국이 딜렘마에 빠져 있는 것 같습니다.
모기지 Payment는  항상 빠듯하게 가계를 꾸려가는 우리 서민들 입장에서는  대단히 중요한 큰 지출중 하나입니다. 따라서 가장 신경을 써서 계획하고 절약해야될 부분이지요. 따라서  모기지 신청이나 연장시에 이자율을 지혜롭게 결정해야 할 것으로 생각됩니다.
 
이자율은 계약기간(Term)중 변동여부에 따라서  변동금리(Variable)와 고정금리(Fixed)로 나누어 집니다.  변동금리는  우대금리(Prime Rate)에 연동되어 우대금리 + 가산금리의 형태로써 우대금리의 변동에 따라 같이 움직이게 되므로 금리인상시 위험에 노출되는 취약점이 있게 됩니다. 반면, 고정금리는 계약기간동안 한번 정해진 금리가 보장되어 금리인상시에도 전혀 염려가 없지만 반대로 금리가 내려가더라도 계약대로 비싼이자를 계속 내야 하므로 불이익을 감수해야 합니다.
현재  캐나다의 모기지 금리는 기록적인 저금리를 유지하고 있습니다. 특히 고정금리 상품은 그 유례를 찾기 힘들 정도로 저금리로 보여 집니다. 변동금리와 고정금리가 가장 근접한 상황까지 도달하였습니다. 현 금리가 기록적인 저금리 수준이라면 내려갈 가능성 보다는 올라갈 가능성이 크다고 보아야 하지 않을까요?
 
최근 고정금리 상품은 3년짜리가  3%대 초반으로 변동금리 상품과 거의 같은 수준입니다. 따라서 중장기적으로 금리가 오른다고 볼때  개인적인 소견으로는 3년이상 고정금리 상품이 유망하지 않을까 생각됩니다. 
고객 여러분, 현명하신 금리결정으로 살림에 보탬이 되시길 소원합니다.

< 진화영 - 모기지 에이전트 Atlantic(hs) Financial >
모기지 상담및 문의: 647-688-8593


댓글을 달아 주세요

한인단체간 운영전략 공유 성과

● 한인사회 2012. 6. 9. 02:49 Posted by SisaHan
파트너쉽 프로젝트… 15~16일 다음 워크샵

 토론토 한인회와 여성회, 장학재단이 주정부 지원을 받아 단체간 협력을 통해 진행하는 ‘파트너쉽 프로젝트’(Partnership Grant Project, PGP)의 일환인 사무장 및 사무책임자 워크샵이 지난달 25~26일 13개 한인단체에서 2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노스욕 노보텔호텔에서 열렸다. 
이번 워크샵에서는 각 단체의 집행부와 이사회의 주요 책임과 의무, 다양한 행정관리 구조와 운영기준 및 성과측정 정보, 경제와 정치상황을 고려한 모금 전략 등을 주제로 관심사와 난점 및 그 극복방안 등에 관해 토론도 이뤄졌다.
 
참가자들은 “유사한 어려움을 겪고 있는 단체들이 있다는 점에서 깨달은 바가 많다”며 “단체의 정책과 자금확보 전략의 중요성에 대해 배우는 기회가 됐다”고 유익했음을 밝혔다.  한인단체들의 운영 효율과 단체간의 연계활동을 통한 한인 커뮤니티의 역량 강화를 목표로 한 이번 프로젝트의 차회 워크샵은 6월15~16일 노스욕 시빅센터의 Council Chambers’Members’ Lounge에서 John Filion 시의원의 후원으로 진행된다. 참가를 원하는 단체 관계자들은 김민주 코디네이터에게 연락하면 된다.

< 문의: 416-340-1234, 416-383-0777 >

 

댓글을 달아 주세요